보령머드축제의특징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동다방 조회 11회 작성일 2020-11-21 11:35:12 댓글 0

본문

[2020보령머드축제] 당신의 상상력으로 만드는 온라인 보령머드축제! Experience Boryeong Mud Festival Online

2020 제23회 온라인 보령머드축제
Your Imagination = MUD Festival
축제기간 : 2020.7.17(금)~7.26(일) / 10일간

보령머드축제가 온라인으로 쏙 ~
2020 온라인 보령머드축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비대면으로 보령머드축제를 즐겁게!
언택트 시대를 선도하는 보령머드축제의 혁신!
영상으로 즐기는 보령머드축제!

Experience Boryeong Mud Festival Online
We invite you to the 23rd Boryeong Mud Festival 2020
Have much more fun through the contactless Boryeong Mud Festival
Leading the contactless era
Innovative challenge of Boryeong Mud Festival
Online Boryeong Mud Festival together with your imagination
paves the way for a new era
The 23rd Boryeong Mud Festival 2020

체험프로그램⬇️
#집콕머드체험라이브 #집콕머드체험공모전 #머드스노우체험 #머드스노우공모전 #릴레이머드버킷챌린지 #리멤버머드페스티벌 #머드아바타라이브 #영상으로즐기는머드축제 #머드TV

보령축제관광재단 : http://www.mudfestival.or.kr/
보령머드축제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OfficialMudFestival/
보령머드축제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boryeongfestival_official/

'빠지고 뒹굴고 즐기고' 진흙의 향연…보령머드축제 개막

이젠 세계인의 축제라고 해도 어색하지 않은 '보령 머드축제'가 오늘 개막했습니다. 진흙탕에 빠져 뒹굴며 더위에, 스트레스까지 날리는 시원한 모습 보시죠.

[Ch.19] 사실을 보고 진실을 말합니다.

공식 홈페이지 http://news.tvchosun.com/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tvchosunnews/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TVChosunNews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똑! 기자 꿀! 정보] 세계인과 함께하는 ‘보령 머드 축제’

앵커 멘트

본격적인 휴가철이지만 긴 시간내서 휴가가기 어려운 분들 많죠.

그런 분들을 위해 이번 주말 끝나기 전에 잠깐 다녀올 만한 곳을 이효용 기자가 소개해 준다고 합니다.

보령 머드 축제죠?

기자 멘트

세계인의 축제로 자리잡은 보령머드축제가 대천해수욕장에서 한창 진행 중인데요.

지난해 전체 관람객의 약 10% 가까이가 외국인이었을 만큼 해외에서도 유명한 축제입니다.

지난 주말에만 100만명이 넘게 다녀갔다고 하니 그 인기를 짐작할 만하죠.

머드의 매력에 흠뻑 빠져드는 열정의 현장, 보령 머드 축제로 지금 함께 가보시죠.

리포트

대한민국 대표 여름 축제, 보령 머드 축제가 지난 17일, 막이 올랐습니다.

이번 주말까지 열흘간 이어지는 보령 머드 축제는 화려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로 관광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1998년, 처음 축제가 시작되었으니 벌써 열여덟 번째인데요.

그간의 노하우를 살려 60여 가지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관광객들과 만나고 있습니다.

녹취 “진짜 부드럽다.”

보령 머드 축제의 주인공은 단연 이 머드겠죠?

보령 머드는 다른 지역보다 부드럽고 고운 입자를 자랑하는데요.

특히 천연 미네랄 등의 각종 유효 성분이 풍부해 피부 미용에도 좋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인터뷰 윤은경(울산시 남구) : “이렇게 바르면 피부에도 좋고 (햇볕에) 타지도 않아요.”

인터뷰 이미래(수원시 권선구) : “머드팩 때문에 10년은 젊어지겠어요.”

보령 머드 축제는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천여 개의 축제 가운데 외국인의 참여 비율이 가장 높은데요.

인터뷰 스머럼(영국 관광객) : “정말 신나요. 이곳의 열정이 대단해요. 진짜 재밌네요.”

외신에서 소개할 만큼 이미 해외에서 유명한 보령 머드 축제.

영국의 공영방송 BBC TV에서는 ‘여름에 꼭 봐야 할 축제’라고 소개했고, 미국 ABC 방송을 비롯한 33개국 언론에 소개되는 등 세계 각국의 집중 조명을 받을 정도로 관심이 뜨거운데요.

지난해 축제장을 찾은 330만 명 중, 28만 명이 외국인이었을 정도로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했습니다.

인터뷰 이용열(보령머드축제 조직위원회 사무국장) : “외국인들을 위해서 기본적으로 통역자원봉사자들을 확대 배치했고, 특히 게임형의 체험 시설물을 보강하여 긴장감 있게 머드 체험을 만끽할 수 있도록 준비를 하였습니다.”

머드 축제의 재미는 온몸으로 머드를 즐길 수 있다는 건데요.

축제장 한가운데 자리 잡고 있는 높이 8m의 초대형 미끄럼틀이

관광객들에게 유난히 인기가 많다고 합니다. 아찔한 높이의 미끄럼틀에 올라 시원하게 슬라이딩을 하면 되는데요.

타고 내려오는 동안 일상에서 쌓였던 스트레스가 모두 날아가는 것만 같습니다.

기분 전환, 확실히 되는 것 같죠?

초대형 미끄럼틀의 마무리는 진행요원들이 뿌려주는 머드인데요.

갑작스러운 머드 세례에 놀랄 법도 한데, 싫은 기색 없이 그저 즐겁기만 합니다.

녹취 “완전 대박! 대박!”

인터뷰 존(남아프리카공화국 관광객) : “사람들도 많고 재밌는 머드 행사까지 있어서 즐거운 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사람들이 창살 안으로 자진해서 들어갑니다.

무슨 일인가 했더니, 좁은 공간에 갇힌 상태로 실컷 머드 세례를 받는 겁니다.

인정사정없이 머드를 뿌리자 창살 안에 갇힌 체험객의 얼굴은 머드 범벅이 됩니다.

그래도 누구하나 피하지 않고 즐기는데요.

뿌리는 사람도 맞는 사람도 행복한 모습이죠.

인터뷰 임성은(전라북도 전주시) : “머드로 맞아도 부드러워서 기분이 좋은 것 같아요.”

인터뷰 니콜(미국 관광객) : “머드가 확실히 부드러워요. 놀라울 정도로 부드러워요.”

인터뷰 레이(미국 관광객) : “최고예요.”

한편에서는 회색빛 머드가 아닌 형형색색 화려한 페인팅을 한 관광객들이 시선을 끕니다.

보령 머드에 천연 물감을 섞어 만든 컬러 머드인데요.

몸에 해롭지 않은 천연 물감이기 때문에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녹취 “정말 차가워요.”

자신

... 

#보령머드축제의특징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80건 12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siss.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